대한장애인체육회가 지난 26일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회를 앞두고 국가대표 선수를 응원하는 응원가와 관련영상을 공개했다.

패럴림픽 국가대표 공식 응원가는 지난해 12월~지난 1월까지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공모전을 통해 선정했다.


대상은 박형준 씨가 작곡하고, 팝페라 듀오 ‘라보엠’이 부른 ‘하나 된 열정(Imagine, That’s reality)‘이 받았다.


대상을 받은 '하나 된 열정 (Imagine, That's reality)' 을 비롯해 최우수상 인디밴드 이스트코너의 'Wassup 평창', 이문기의 '하나 된 불꽃', 우수상 박성우 '노래해', 양진영 '하나 된 열정', 강권세 'Passion of PyeongChang' 등 5곡이 선정됐으며 순차적으로 공개 될 예정이다. 또 장려상에 선정된 17곡을 포함해 총 23개의 곡은 평창 패럴럼픽 한국 대표팀 응원을 위해 쓰인다.


공식 응원가와 홍보영상은 대한장애인체육회 페이스북(facebook.com/KoreaParalympic/)과 유튜브(youtu.be/fui5GUyPcXk)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공식 응원가 홍보영상은 평창 패럴림픽을 준비하는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의 기대감과 걱정, 그러나 꿈과 희망은 긍정적인 생각에서 나온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응원가 발표와 더불어 ‘39.36’ 캠페인을 진행한다. ‘39.36’ 캠페인 캠페인은 3월 9일 개막하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참여하는 36명의 국가대표 선수단에게 국민적 응원을 전달하기 위해 기획된 캠페인이다.